BARUN HEARING 

CARE SOLUTION


난청의 유형에 적합한 보청기를 착용해야

울리지 않고 잘 들을 수 있습니다.

돌발성 난청


돌발성난청은 특정한 원인 없이 갑작스럽게 발생하는 난청입니다.


돌발성 난청의 원인은 정확히 알 수 없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. 바이러스 감염, 혈관 장애 등이 주요 원인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.

그 밖에 와우막 파열, 자가면역성 질환, 청신경 종양, 외림프 누공, 당뇨, 척추동맥 손상, 급작스러운 소음 노출 등이 원인이 될 수 있다고 보고됩니다.

젊은 세대에서도 돌발성 난청이 발생하는 경우가 늘어나고 있는데 이는 잦은 이어폰 사용, 소음노출, 스트레스, 수면부족, 과로, 피로, 음주, 흡연 등 다양한 곳에서

복합적으로 영향을 받는 것이 원인일 수 있습니다.


돌발성 난청 진단을 위해 문진, 검사를 진행하며 고막상태를 확인합니다.

기본적 청력을 파악하는 순음청력검사, 청력의 상태와 고막 상태 등을 파악하는 어음청력검사, 임피던스검사, 이경검사 등 다양한 검사를 진행할 수 있습니다.

추가적으로 종양의 유무를 감별하기 위해 MRI 촬영이나 다른 원인 파악을 위해 혈액검사를 시행할 수 있습니다.

귀의구조


돌발성 난청
주요 증상


1
어지럼증이나 현기증을 느낀다.
2
이어폰을 끼면 한쪽만 작게 들린다.
3
대화할 때 상대방의 목소리가 희미하게 들린다.
4
한 쪽 귀에서 이명이 들리고, 귀가 먹먹한 느낌이 든다.
5
전화 통화를 할 때 소리가 잘 안 들려서 반대쪽으로 바꾸는 경우가 있다.


돌발성 난청 자료


돌발성 난청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주로 약물치료를 시행합니다.

고용량 스테로이드 치료를 위해 혈액순환 개선제, 혈관 확장제, 항바이러스제, 이뇨제 등의 약물 사용할 수 있으며

상태에 따라서는 고막에 직접 스테로이드를 주입 하기도 합니다.


모든 치료는 입원 치료로 진행하며 절대 안정을 해야 합니다. 청력 검사를 통해 경과를 계속 관찰하여야 합니다.

돌발성 난청 환자의 1/3은 완전 회복을 하고 1/3은 부분적으로 회복하여 40~ 60dB 정도 청력이 감소하며 1/3은 청력을 완전히 잃는다고 합니다.

돌발성 난청은 치료 시기, 골든타임이 굉장히 중요한 응급 질환인만큼 2주 이내에 치료 시기를 놓치지 않고 조기에 적절한 치료를 해야 합니다.

귀, 신체가 건강한 경우 회복이 더 잘 될 수 있으며 반대로 기저질환이 있거나 과거에 돌발성 난청이 있었던 경우에는 회복이 느리거나 잘 안될 수 있습니다.

나에게 딱 맞는

보청기가 필요하세요?

고객을 위한 바른 히어링 케어

지금 바로 상담신청해보세요

나에게 딱 맞는 보청기가 필요하세요?

고객을 위한 바른 히어링 케어 지금 바로 상담신청해보세요